이매지네이션 라이브러리

KOR ENG

구글 연관검색어의 알고리즘

2020. 12. 9. 22:07

구글 연관검색어의 알고리즘

공유하기

트래픽은 곧 사이트의 인기를 나타낸다. 웹사이트를 운영하는 것은 매일 관찰하고 문제점을 찾는 것의 연속이다. 무조건 열심히 글을 작성하는 것만이 능사가 아니라, 어떻게 글을 쓰고 어떻게 글을 구성해야 하는지 전략적으로 준비하고 실행으로 옮겨야 한다. 어떤 내용을 작성하고, 어떤 단어를 사용할 것인지에 따라 글의 검색여부가 결정된다. 구글은 계속해서 알고리즘을 업데이트하고 있고 이에 따라 마케팅 업체들도 구글 알고리즘을 파악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한다.

사람들이 검색하는 단어는 조금씩 다르지만, 검색의 중심이 되는 단어는 분명히 있다. 그리고 그 단어를 우리는 키워드라 부르며, 글에 키워드가 얼마나 반복되는지, 어디에 위치하는지 등 복합적인 요인들을 종합하여 '정확한 검색'에 맞게 검색되는 것이다. 그리고 여러 사람이 같은 키워드로 검색한다고 하더라도 지역이나 언어에 따라서 검색결과가 다르게 나올 수 있다.

구글은 사용자의 의도에 맞는 검색순위를 제공하기 위해 매우 복잡한 알고리즘을 도입하고 개선하고 있는 것이다.

 

구글의 연관검색어 생성

세상에는 너무 많은 정보가 있다. 영어가 아닌 한국어로 제한한다고 해도 무수히 많은 컨텐츠가 검색된다. 구글만의 랭킹 시스템을 통해서 상위에 랭크되는 콘텐츠는 제한적이다. 그렇다면, 검색을 했을 때 제공되는 연관검색어는 어떤 식으로 구성되며, 콘텐츠를 작성할 때 어떤 연관검색어를 추가로 작성해야 할까? 혹은 기존에는 연관검색어 반영이 안 되었다고 하더라도 추후 연관검색어에 노출될만한 단어가 있다.

네이버 블로그의 경우에는 기존에 어느 정도 프로그램을 통해 연관검색어를 생성할 수도 있었다. 그래서 마케팅 업체에서 반복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적으로 생성하고자 하는 연관검색어를 작성하고 이를 통해서 트래픽을 유도시키는 작업을 했지만, 구글 알고리즘의 경우에는 매우 복잡하기 때문에 연관검색어 또는 자동완성 검색어를 생성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하지만, 직접 컨텐츠를 작성했을 때 제목이나 키워드에 연관검색어를 생각한다면 글을 조금 더 다채롭고 정확하게 작성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높은 트래픽을 유도시킬 수도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