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블로그 폐쇄가 안될 때(폐쇄 후 재개설)

Marketing column

다음 블로그 폐쇄가 안될 때(폐쇄 후 재개설)

다음 블로그도 조금 건드려보기로 했다. 다음에서는 두 개의 블로그가 있다. 하나는 대표적인 티스토리이고, 하나는 예전 디자인이지만 네이버 블로그와 비슷하면서도 친숙한 다음 블로그가 있다. 다음 블로그를 왜 하냐고 물어보냐면, 네이버와는 또 다른 매력이 있기 때문이다. 네이버 블로그와 비슷하지만, 다음 블로그보다 네이버 블로그가 디자인이나 기능적으로 훨씬 우수하다.

그렇다고 해서 다음블로그가 부족하다는 것이 아니다. 다음 블로그에도 있을 건 다 있다. 그렇지만, 네이버 블로그는 꾸준히 업데이트를 하고 있지만, 다음 블로그는 옛 감성에 머물러있다. 새로운 사람이 다음 블로그를 한다면 스킨이나 그런 것들이 옛 레트로 감성에 머물러있어 흡사 싸이월드를 하는 느낌이다. 에디터도 요즘에 나오는 스마트 에디터들과는 다르게 옛날 느낌이라서 불편한 부분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하지만, 다음 블로그는 간단한 자료 정리용으로는 티스토리나 네이버 블로그보다 개인적으로 더 좋은 것 같다고 생각한다.

사실은 처음에는 자꾸 비밀번호가 틀렸다고 나와서 문의글을 쓰던 중에 혹시 몰라서 다시 해봤는데, 폐쇄가 되길래 황당했다. 만약 비밀번호를 제대로 쳤는데도 자꾸 틀렸다고 나오면 로그아웃 후에 다시 로그인 한다음 다음블로그 관리 페이지에서 폐쇄할 때, 비밀번호를 다시 똑같이 입력해보면 될 것 같다.

만약, 안된다면 나처럼 카카오 고객센터 문의하기를 통해서 건의사항을 쓰면된다.

 

다음 블로그를 폐쇄한다면 비밀번호와 폐쇄 사유만 입력하면 된다. 나는 폐쇄 후 재 개설을 하기 위해서(블로그 도메인 변경) 폐쇄를 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고 블로그 폐쇄하기 버튼을 누르니 제대로 폐쇄가 되었다. 왜 처음에는 정상적으로 폐쇄가 안되었는지 모르겠다.

폐쇄 버튼을 누르고 나면 24시간 동안 재 개설이 불가능하다. 그리고 내 블로그의 다른 기능을 확인해보려고 하면, 아래와 같이 접속이 허용되지 않는다.

 

이다음부터는 다시 재개설이 가능할 때까지 내 블로그 페이지에 들어가지 않고 튕긴다. 이렇게 다음 블로그를 폐쇄하고 재 개설하는 방법을 알아봤다. 사실 굳이 이렇게 글을 쓸 만한 내용은 아니라고 생각하는데, 나처럼 혹시 자꾸만 비밀번호가 틀렸다고 나오는 사람들이 있을까 봐서 글을 정리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