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러리 브랜드

Korean English Japanese

티스토리 2차 도메인 이전 (301 리디렉션) 해결방법

공유하기
반응형

티스토리 2차 도메인은 결론적으로 말하면 매우 불편한 시스템이다. 자신의 도메인을 설정할 수 있다는 것은 매우 매력적이지만, 만약 어떤 이유로 2차 도메인을 해제하게 된다면 다시 새롭게 구글 서치 콘솔에 사이트를 등록하고 사이트맵을 제출해야한다. 하지만, 이미 기존에 작성한 글은 이전 도메인으로 색인이 되고 있으므로 이를 새로운 도메인 주소로 옮겨주는 작업을 해야한다. 이 과정에서 할 수 있는 방법은 301 리디렉션이지만, 결과적으로 티스토리 내에서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

301 리디렉션으로 새로운 도메인 이동 해결방법

검색엔진 결과는 표시되는 대로 페이지 URL을 변경해야 하는 경우, 서버 측 301 리디렉션을 활용해야 한다. 301 리디렉션은 사용자와 검색엔진을 정확한 페이지로 이동하기 위한 방법이다. 301 상태 코드는 페이지가 새 위치로 영구적으로 이동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1. 리디렉션 옵션

리디렉션 스크립트  방향 전환 파일 유형 URL 또는 도메인 리디렉션 이전 URL 서버 유형 301 리디렉션 지원
PHP 서버 측 .php URL Apache / Linux
ASP 서버 측 .asp URL IIS / Windows
ASP.NET 서버 측 .aspx URL IIS / Windows
.htaccess 서버 측 모두 URL / 도메인 Apache / Linux
IIS 서버 측 모두 URL / 도메인 IIS / Windows
HTML 표준 링크 태그 고객 입장에서 .html URL 모두 아니오
HTML 메타 새로 고침 고객 입장에서 .html URL 모두 아니오
HTML 프레임 고객 입장에서 .html URL 모두 아니오
자바 스크립트 고객 입장에서 .html URL 모두 아니오
jQuery 고객 입장에서 .html URL 모두 아니오

일반적으로 알려진 리디렉션 방법은 위와 같다. 그러나 티스토리에서는 루트 도메인에 접근할 수 없기 때문에 301 리디렉션을 구현할 수 없다. 기존 2차 도메인에서 티스토리 도메인으로 다시 돌아간 이후에도 제대로 검색유입이 되기 위해서는 이에 대한 정보를 구글 서치 콘솔을 통해 알려야 한다.

위와 같이 두 사이트를 모두 인증할 수 있다고 하더라도, 홈페이지의 301 리디렉션을 구현할 수 없기 때문에 기존 콘텐츠는 계속해서 이전 도메인으로 검색노출이 되고 있다. 따라서 사용자가 임시적으로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예를 들어 가비아의 경우 포워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포워딩 서비스 - 유동 포워딩을 활용하면 도메인이 만기되기 전까지는 리디렉션을 할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은 서버에서 제공하고 있는 301 리디렉션이 아니기 때문에 구글 서치 콘솔을 통해서 도메인 변경을 알릴 수 없다.

2. 캐노티컬(Canonical) 태그 적용

따라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으로 canonical 속성을 활용해서 대표 도메인이라고 알려주는 것이다. 이것은 티스토리 특성상 하나의 게시글에서 여러 개의 URL 주소를 가지고 있다면 그 중에서 대표 도메인, 즉 표준 도메인(원본 페이지)로 지정하는 것이다. 따라서 HTML 마크업시 rel="canonical"을 적용해준다면 표준 도메인으로 인식되서 제대로 색인될 수 있다.

검색엔진이 중복 페이지를 발견했다면 그 중에서 표준 페이지에 우선순위를 두기 때문에 노출에 있어서도 유리하다. 이러한 표준 URL을 선택하는 것은 중복되거나 비슷한 페이지에서 확실하게 선택해야 하는 경우다. 어떤 URL이 검색결과에서 표시될지 지정할 수 있으며, 유사하거나 중복된 페이지와 관련된 링크 신호를 통합할 수 있다. 또한, 중복페이지에서 크롤링 시간을 낭비하지 않도록 방지하고 하나의 도메인으로 유입시킬 수 있기 때문에 페이지 품질을 높일 수 있는 것이다.

<link rel="canonical" href="https://mydomain.tistory.com/" />

따라서, 고객센터에 문의를 한다고 하더라도 가치있는 답변을 받을 가능성은 없기 때문에 직접 조치를 취해야하는데, 표준 URL를 설정하므로써 기존 도메인과 새로운 도메인에서 표준 도메인을 설정하고 이를 통해 새로운 도메인의 게시글이 노출 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다. 다양한 내용을 통합해본 결과, 이것이 현재 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고 자연스럽게 새로운 도메인 주소로 표준 URL이 설정되어 색인될 수 있게 하는 방법밖에 없다. 이를 위해선 어느정도 시간이 필요한 법이다.

참고 내용

반응형
댓글 0
  • 라이브러리 브랜드에 새로운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