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러리 브랜드

Korean English Japanese

비트코인 선물거래 차트분석 - 2022년 12월 29일

공유하기

비트코인 선물거래 차트분석

어제부터 오늘까지 조금 트레이딩 방식을 바꿨습니다. 지금 비트코인은 갈림길에 서있는 것이 맞습니다. 이전부터 롱포지션의 유효성에 대해서 여러 번 말씀드렸고 그 이유에 대해서도 설명했습니다.

바로 일봉 이평선의 돌파와 거래량입니다. 그렇지만 개인적으로는 홀딩을 오래 가져가기 힘든 상황이기 때문에 조금 짧게 매매하는 식으로 전략을 바꿨다는 것을 먼저 말씀드리며, 장기적으로는 롱포지션 홀딩 방향을 보고 있으나 단기적으로는 그 반대 매매 역시도 충분히 이익을 볼 수 있는 상황들이 자주 나올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장·단기적으로 좋은 위치에 있는 것은 확실합니다. RSI도 충분히 매수 시점을 안내하고 있고 이동평균선의 괴리율도 점차 좁혀지고 있다는 것과 기울기 역시 다르기 때문이죠. 그러나 이와 같은 부분에서는 분명 시사점이 있습니다. 

 

리버스 차트

위와 같은 차트에서는 분명 하락장을 확실하게 의미하고 있습니다. 모두가 불장이라 불나방처럼 달려들 때 조금 더 냉정하게 차트를 보기 위해서는 어떤 도구를 활용해볼 수 있을까요? 바로 리버스 차트입니다. 

 

트레이딩을 할 때 지식에 에너지를 쏟는 만큼 그대로 결과물을 돌려주지는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위와 같은 차트 구간에서 분명 시사점이 많이 보인다고 생각됩니다. 점차 상승세가 떨어지는 그런 구간이며, 이제는 숏포지션보다 롱포지션이 훨씬 유리하다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만 지금 비트코인은 분명 갈림길에 있다는 것입니다.

즉, 불장에서 매도를 하거나 롱포지션을 청산해야 하는 경우와 정확하게 반대가 되었다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지금 구간에서는 장기적으로 봤을 때 무조건 롱포지션을 잡아두는 것이 유리하다고 판단되며, 단기적으로는 몇 차례 쏟을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짧은 텀에서 이익을 보고 싶으신 분들은 데이에서 스윙정도로 트레이딩 하는 것이 좋아 보입니다.

어디까지나 거래량 기반, RSI 기반을 통한 매매방식이므로 자신의 매매 기준이 높은 승률을 가져다준다면 그런 방식을 고수하시기를 말씀드립니다. 이상입니다.

댓글 0
  • 라이브러리 브랜드에 새로운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