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러리 브랜드

Korean English Japanese

육류와 궁합이 맞는 음식

공유하기
반응형

육류와 궁합이 맞는 음식

① 간과 우유

간을 조리하는 과정에서는 크게 두 가지 문제점이 발생한다. 그 첫째는 조리의 과정을 거치면서 탄력성과 유연성이 변질되어 음식을 맛볼 때 씹는 감촉이 나빠진다는 것이며, 둘째는 냄새가 심하게 난다는 점이다. 그러나 이러한 문제점은 또한 우유를 사용함으로써 극복될 수 있다.

간을 조리하기 전 우유에 담가 두면, 간이 지닌 나쁜 냄새와 맛이 상당 부분 제거된다. 또한 물에 담가 두는 경우 발생하는 단백질과 무기질의 손실 역시 막을 수 있으므로, 우유를 이용한 간 조리법은 상당히 효과적이다.

 

② 소고기와 들깻잎

고기를 먹을 때는 상추나 깻잎을 곁들이는 경우가 많은데, 특별히 소고기와 들깻잎은 상반되는 영양소를 지니고 있어 서로 보충해줄 수 있는 이점을 지닌다.

소고기의 주성분은 단백질이다. 그러므로 소고기에는 성장에 필요한 아미노산은 골고루 함유되어 있는 반면, 칼슘과 비타민 A는 매우 적고 비타민 C의 경우는 전혀 들어있지 않아 이를 보완해줄 수 있는 들깻잎이 꼭 필요한 것이다. 들깻잎에는 칼슘과 비타민 A, C가 많고 철분 역시 충분히 포함되어 있어, 소고기와 들깻잎의 음식궁합은 매우 좋은 편이다.

 

③ 돼지고기와 표고버섯

돼지고기는 고유의 냄새가 거부감을 줄 수 있으며 콜레스테롤의 함량이 많다는 점에서 결점을 지닌다.

이러한 돼지고기의 단점을 보완해주는 것이 표고버섯인데, 표고버섯에는 양질의 섬유질이 풍부하기 때문에 함께 섭취하는 식품 속의 콜레스테롤이 체내에 흡수되는 것을 억제하는 효과를 보인다. 또한 표고버섯은 돼지고기의 냄새를 억제해주기도 하므로 돼지고기 요리에 표고버섯을 곁들이는 것은 매우 좋은 방법이라 하겠다.

 

④ 닭고기와 인삼

삼복더위를 이기는 대표적인 보신식품은 단연 삼계탕이다. 보통 삼계탕을 끓일 때에는 닭과 함께 인삼을 넣는데, 이럴 경우 닭 특유의 누린내가 없어지므로 맛이 한층 담백해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한편 인삼의 쌉싸름한 맛은 식욕을 돋우는 효능 또한 지니고 있다.

 

⑤ 스테이크와 파인애플

우리나라 음식에서 연육제로 쓰이는 것은 배나 무이지만, 서양에서는 무화과나 키위, 파인애플, 파파야 등의 과일을 이용한다. 특히 파인애플의 경우에는 브로멜린이라는 강력한 연육 성분을 포함하고 있어 널리 쓰이고 있는 실정이다.

반응형
댓글 0
  • 라이브러리 브랜드에 새로운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