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러리 브랜드

Korean English Japanese

슬픔이 가득한 인생

공유하기

내가 하는 일들과 별개로 마음이 늘 아프고 적적하기만 하다. 나는 더 이상 버틸 수가 없을 것만 같은데, 내가 버티지 못하면 함께 무너질 것들이 너무 많아 나는 아무 생각없이 살기도 한다. 지금의 내 모습은 형편없고 초라하기 짝이 없어 거울을 보는 것도 괴롭다. 언제부턴가, 어느 순간부턴가 내가 세상을 살아가는 의미를 찾지 못하는 것 같다. 그렇게 존재에 대해 고민해오고 어떻게 하면 잘 살아갈 수 있을까 매번 생각해봐도 내겐 너무나 어려운 문제처럼 느껴진다.

나는 어디에서 왔고 무엇을 위해 살아가는가, 내가 만족스러운 생활은 점점 사라지는데, 이제는 결핍마저 즐길 수 없게 된다. 나는 어째서 슬픔을 느끼고, 무엇을 소중하게 생각하는지, 그리고 어디서부터 인생이 꼬여버린 것인지는 알 수 없으나 만약 궁지에 몰아넣어야 하는 인생이라면, 나는 방 한켠도 아까운 사람이더라.

 

'Library >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강상태  (0) 2021.05.14
세상은 천재들의 놀이터  (0) 2021.05.12
잃어버린 온도  (0) 2021.04.09
4월이라는 마음  (0) 2021.04.03
해피야, 하늘나라에선 행복하게 지내렴  (0) 2021.03.20
생과사  (1) 2021.03.02
후회하기엔 너무 늦어버린 나이  (0) 2021.03.02
공황장애를 겪는 듯 하다.  (0) 2021.02.24
댓글 0
  • 라이브러리 브랜드에 새로운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