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 ENG
2021. 4. 25. 01:57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코인 소개 및 전망·분석

공유하기

엑시인피니티 코인은 게임 그 자체에서 사용되는 코인입니다.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Axie Infinity는 누구나 숙련 된 게임 플레이와 생태계 기여를 통해 토큰을 얻을 수 있는 포켓몬에서 영감을 받은 우주입니다. 플레이어는 애완동물을 위해 전투하고, 수집하고, 키우고, 지상 기반 왕국을 건설할 수 있습니다.

모든 예술 자산과 Axie 유전 데이터는 타사에서 쉽게 액세스 할 수 있으므로 커뮤니티 개발자가 Axie Infinity 세계에서 자신 만의 도구와 경험을 구축 할 수 있습니다.

Axie는 아직 얼리 액세스 단계이지만, Axie는 일일, 주간, 월간 활성 사용자별로 1 위 이더 리움 게임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지금까지 6,400 ETH 이상의 수익 (2M + USD)을 창출했습니다.

Axie는 재미있는 게임이지만 강력한 커뮤니티와 플레이로 인해 소셜 네트워크 및 작업 플랫폼의 특성을 취하여 초기 성공에서 얻은 기회를 얻습니다.

Axie와 전통적인 게임의 주요 차이점은 블록체인 경제 디자인이 플레이어가 생태계에 기여한 것에 대해 보상하는 데 사용된다는 것입니다. 이 새로운 게임 모델은 "수익을 위한 플레이"라고 불렸습니다. Axie는 Covid 전염병 기간 동안 새로운 수입원을 추구하기 위해 개발 도상국에서 수천 명의 플레이어를 유치했습니다. 이러한 플레이어 중 상당수는 이전에 블록 체인 기술을 사용한 적이 없는 아버지, 숙모, 심지어 조부모입니다!

플레이어는 다음을 통해 얻을 수 있습니다.

  • PVP 전투에서 경쟁하여 순위표 상품을 획득하세요.
  • Axies 번식 및 시장에서 판매.
  • Mystics 및 Origins와 같은 희귀 한 Axies 수집 및 추측.
  • Axies를 번식시키는 데 필요한 사랑의 묘약을 재배합니다. 이들은 Uniswap 및 Binance와 같은 거래소에서 판매될 수 있습니다.
  • 2021 년부터 플레이어는 거버넌스 토큰 AXS를 획득할 수 있습니다. 이는 거버넌스 권한과 수수료 공유가 내장되어있어 게임 세계의 실제 조각을 나타냅니다. 플레이어는 플레이를 통해이 토큰을 얻을 수 있으므로 플레이어가 실제로 우주의 일부를 얻을 수 있는 Ready Player 한 가지 유형의 퀘스트가 나타납니다. 그러나 이러한 퀘스트는 승자가 아니라 각자의 노력과 기술에 따라 각 플레이어에게 보상을 제공합니다.

Axie의 임무

Axie는 블록체인 기술을 세상에 소개하는 재미있고 교육적인 방법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원래 팀원 중 상당수가 크립토 키티를 플레이하며 만났고, 순수한 추측 이외의 다른 용도로 Blockchain을 사용한 것은 처음이었습니다. 그들은 곧 Axie에서 수십억 명의 플레이어에게 Blockchain 기술의 마법을 소개하기 시작했습니다.

Axie 플레이어는 이미 핵심 팀이나 제 3 자 스폰서가 주최하는 수많은 토너먼트를 통해 수천 달러 상당의 암호 화폐를 벌었습니다.

1.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코인 소개

엑시인피니티는 포켓몬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만들어진 플랫폼으로, 이더리움 블록체인 위에 구축되어 누구나 게임 플레이를 통해 토큰 보상을 획득할 수 있는 디지털 펫 게임 프로젝트입니다. 유저들은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다른 플레이어로부터 캐릭터를 구매해 게임을 시작할 수 있으며, AXS 토큰은 스테이킹하여 거버넌스 투표에 참여하거나 게임 내 지불 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2.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코인 짧은 평가

솔직히 말해서 조금 충격적인 느낌을 받았습니다. 일단 포켓몬의 아류작 같은 느낌이 정말 많이 난다는 것, 그리고 직접 이 게임을 플레이해보지 않고서 엑시인피니티 코인에 투자하기가 쉽지 않다는 점, 생각보다 홈페이지나 백서는 굉장히 꼼꼼하고 창의적이게 잘 만들었다는 점, 이런 점들을 제외하고서라도 이 게임을 플레이하고 있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는 점에서 많은 충격을 받고 있었습니다.

이 게임은 IOS, Android, Mac OS에서 플레이할 수 있습니다. 또한, 바이낸스에서도 상장되어 있는 코인이기 때문에 다른 김치코인들과는 확실히 비교가 됩니다. 개인적으로 포켓몬스터 IP를 좋아하기 때문에 긍정적으로 보고 있으나, 막상 투자하려고 하면 조금 머뭇거려지는 것은 사실입니다. 결국 이 코인의 가치는 이 게임의 성공 여부에 달려있기 때문입니다.

 

3.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코인 파트너

놀랍게도 엑시인피니티 파트너로 유비소프트, 삼성, 바이낸스, 메이커, 클라이튼, 카이버네트워크, htc 등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또한, 이 게임의 본사는 베트남 호치민시에 위치하고 있으며, 대표 또한 베트남 사람입니다.

 

우파루파 닮은 캐릭터 키우는 블록체인 게임

4.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로드맵

 

  • Q4 2020: Land and Items migrated to Ronin
  • Q1 2021: Axies migrated to Ronin
  • Q1 2021: Axie Battle beta
  • Q2 2021: Land Gameplay Community Alpha
  • By the end of Q2 2021: AXS ecosystem begins:
    • Staking Dashboard
    • Staking Rewards
    • Governance
    • Play to Earn
  • By the end of 2021: Mainstream release of Axie Infinity on iOS/Android
    • Axie Battle and Land game ready.
  • First half 2022: Lunacia SDK alpha

The endgame is to create a single application which players can use to interact with the entire Axie Infinity universe:

  • Social network
  • Marketplace
  • Progression of Axies (Leveling, achievements)
  • Breeding Game
  • PvP with ladder and tournaments
  • PvE / Adventure mode
  • Land Gameplay
    • Players expand their kingdom, harvest resources, attack Chimeras and other players.
  • Lunacia SDK - Allowing developers and creators to make games using existing Axie Infinity assets and hosting them on land.

 

5. 엑시인피니티(Axie Infinity) 게임의 채굴

엑시인피니티 암호화폐를 얻기 위해서 이 게임을 플레이해야 합니다. 생각보다 게임의 규모가 상당하고 자유도가 높아 보입니다. 수집해야 하는 것들도 있고, 마치 쿠키런 킹덤처럼 이것저것 꾸며야 하는 것들도 있습니다. 게다가 포켓몬처럼 대전도 가능하며, 토너먼트에서 우승하면 상금도 얻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캐릭터가 바로 위와 같이 생겼다는 점, 포켓몬스터와 비교하면 상당히 비호감이라는 점, 과연 암호화폐 채굴이 아니라면 이 게임을 할 사람들이 얼마나 있을까 생각이 들 정도로 연출이 별로라는 점이 개인적으로 종합적인 평가를 조금 낮게 내려야 하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고슴도치 같은 느낌이 드는 캐릭터, 네 이게 답니다. 다른 캐릭터들과 외형적인 차이가 크지 않습니다. 포켓몬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하는데, 더 받아야 할 것 같습니다. 결국은 게임 머니가 곧 암호화폐가 된다는 것인데, 엑시인피니티의 가치가 커지기 위해서는 결국 게임 내의 재화인 엑시인피니티의 수요가 급증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여러분들은 이 게임, 어떻게 생각하실지 궁금합니다. 아직까지는 이 게임이 보여준 것이 많지 않아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당장 투자하기에는 다소 부족한 부분이 많다고 생각됩니다.

※ 차라리 이럴거면 포켓몬스터 IP로 블록체인 게임을 만드는 게 낫지 않았을까?